메인 메뉴

첫 여름휴가를 마치고 업무에 복귀한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오전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출근길 문답(도어스테핑)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8.8/뉴스1 © News1  ...
DJ 소다가 한 남성 관객이 저지른 '유리컵 투척' 사건 이후 근황을 전했다. 4일 DJ 소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어젯밤 인도네시아의 클럽 공연에서 다치게 되어서 많은 분들에게 걱정과 심려...
5일 낮 삼거리에서 좌회전 신호를 받고 주행하던 차량에 도보 위를 달리던 자전거가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횡단보도에서 차량도, 자전거도 속도를 줄이지 않았다. '보배드림' 공식 SNS 계정에는 "자...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전국 집값 양극화가 2배 이상 심화했다. 윤석열 정부 들어 '똘똘한 한 채' 선호 현상이 강화하면서 양극화는 더 가속할 전망이다. 5일 KB부동산 리브온에 따르면 올해 5월 전국 5분...
"현실에선 비장애인과 발달장애인의 연애 확률이 100분의 1 정도겠지요." 윤종술 전국장애인부모연대 회장은 TV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자폐스펙트럼 장애가 있는 변호사 우영우와 비장...
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27일 용산구의회에 마련된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국회의원 보궐선거 사전투표소에서 투표를 하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2022.5.27 대통령실사진기자단   윤석열 ...
이런 정보는 알아두는 게 좋다. 편의점에서 간단한 상비의약품을 구매할 수 있게 되면서 약국보다 편의점에서 약을 사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편의점은 근처 어디에서나 볼 수 있고 영업시간도 24시인 경우가 많기 때문에 긴급한 경...
배우 장가현이 충격적인 사연을 털어놓았다. 5일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 배우 장가현이 딸 조예은과 함께 출연해 과거 안타까운 사연을 고백했다. 장가현은 최근 전 남편인 조성민과 함께...
유튜버 릴카가 연예인 박명수와의 추억을 떠올렸다. 무슨 일이 있었을까? 지난 14일 유튜브 릴카 채널에 릴카가 박명수와의 일화를 떠올렸다. 1990년생인 릴카는 과거 대학을 졸업한 이후 항공사에서 승무원과 통역사로 근무한 바 있...
한국 사람들을 '호갱'으로 보는 걸까? 아이폰14 시리즈가 다음달 출시 예정이다. 그런데 애플이 신제품을 출시하면서 100달러를 인상할 것이라는 보도가 나오고 있다. 최고 사양 제품을 기준으로 할 때 우리나라의 국...
IT , Tech
일반적으로 인간은 고양이를 굉장히 귀여워한다. 그 이유가 있다고 하는데 먼저 '베이비 스키마' 라는 과학적 용어에 대한 이해가 필요하다.  인간은 넓고 각지고 커다란 것보다 작고 동그랗고 앞으로 돌...
호날두 먹튀 논란에 '날두하고싶다·날두하다'라는 유행어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새롭게 등장했다. 1일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를 중심으로 '날두 하다'에 대한 다양한 해석이 올라오고 있다. ...
빌 게이츠가 테슬라에 대한 공매도 포지션을 유지하고 있다는 소식이 나왔을 때,  이 소식을 접하고 놀란 사람은 일론 머스크 뿐만은 아니었습니다.  미국의 테슬라 투자자들도 놀랬고 한국의 테슬라 투자자들도 놀랬...
가수 겸 작곡가 유희열이 표절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원곡자로 알려진 일본 작곡가 겸 영화음악의 거장 사카모토 류이치가 표절은 아니라는 입장을 전했다. 유사성에 대해 사과한 유희열은 21일 진행되는 '스케치북' 녹화...
동물 학대를 당하며 축제 행렬에 동원돼 비쩍 마른 모습으로 전 세계 네티즌들을 안타깝게 했던 스리랑카 코끼리 '티키리'가 결국 숨졌다.  코끼리 구호재단은 지난 24일 페이스북에 "티끼리가 오늘 ...

Hot News

"5000원 로봇청소기 대란템 됐다"…전자제품 성지된 '다이소'
"당장 사고 싶어요. 품절대란 될 듯 하네요.", "사고 싶은데 파는 데가 없어요." 소비자들의 소...

Oh! Fun!

영원히 회자될 것 같은 한국 영화 명대사 22선
영원히 인터넷에서 회자될 것 같은 한국 영화 명대사를 꼽아봤다. 영화는 둘째치고, 대사의 맥락만 살펴봐도 인터넷 유행의 ...
전설이 되어 교과서에도 실린 인터넷 역사상 최고의 댓글
인터넷 댓글이 교과서에 실렸다? 인터넷 댓글은 흔히 부정적인 경우가 많다. 익명성이 보장되기 때문에 나쁜 말이나 욕을 거...